윌로펌프, 전일승·민병규 신임 대표 선임
윌로펌프, 전일승·민병규 신임 대표 선임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1.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일승 윌로펌프 대표(좌)와 민병규 윌로펌프 대표.
전일승 윌로펌프 대표(좌)와 민병규 윌로펌프 대표.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윌로그룹의 한국법인 윌로펌프가 전일승 대표와 민병규 대표를 신임 각자대표로 선임하고 각자 체제로 전환한다.

전일승 대표가 국내 영업 업무와 신사업 확대에 주력하고 민병규 대표는 오퍼레이션과 개발을 맡아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전 대표는 윌로펌프에 합류하기 전 한국하니웰에서 빌딩제어부문을 이끄는 수장으로 업무를 수행했다. 그 이전에는 IBM Korea에서 마케팅 업무를 시작으로 삼성전자를 거쳐 삼성테크윈에서 영업 및 마케팅기획그룹을 이끌었다.

민 대표는 전 윌로펌프 부대표로 약 20년간 윌로펌프에서 R&D, PM을 거쳐 오퍼레이션, 영업 총괄까지 다양한 직책을 수행하며 전문성을 키워왔다.

전 대표는 취임사를 통해 “윌로펌프는 업계 선두의 현재 위치에 만족하지 않고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야 한다”라며 “변화에 빠르게 대응하고 혁신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과함께 새로운 비전을 가지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