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코어드, 발전량예측 무상실증서비스 제공
인코어드, 발전량예측 무상실증서비스 제공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 최초 전력거래소 예측제도 동일절차 진행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에너지 인공지능 전문기업인 (주)인코어드 테크놀로지스는 업계 최초로 전력거래소의 신재생 발전량 예측제도에 대한 무상실증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2021년 하반기 시행 예정인 전력거래소 예측제도와 동일한 절차로 인코어드는 대상 자원에 대해 1개월 동안 하루 2회 1일 후의 시간대별 발전량 예측 결과를 제공하게 되며 별도의 데이터 수집장치 없이 발전 계량값만을 활용해 예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제도 시행을 앞두고 많은 중개거래사업자 및 발전사업자들이 중개거래사업에 대한 기대수익 확인과 중개거래 IT 플랫폼 파트너 선정에 혼란과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인코어드는 이번 무상실증서비스 제공을 통해 사업자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코어드는 한전PPA 발전소에 대해서도 무상실증을 제공해 전력거래소 e파워마켓으로 전환을 결정하기 전에 중개거래사업의 사업성을 검토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집합자원에 비해 발전량 예측이 쉽지 않은 20MW 이상의 단일 발전소에 대해서도 인코어드가 보유한 업계 최고 수준의 인공지능 예측 기술을 적용해 기대수익을 확인시켜드릴 예정이다.

인코어드는 지난 3월 중개거래사업자용 IT 플랫폼인 iDERMS VPP를 출시했고 발전량 예측 뿐만 아니라 중개거래사업 전반에 필요한 기능들을 구현해 놓았으며 무상실증 참여 고객에게는 iDERMS VPP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 또한 제공해 중개거래사업에 대한 업무절차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무상실증 참여 상담 및 신청은 인코어드 홈페이지(www.encoredtech.com)에서 가능하며 무상실증뿐만 아니라 개별 발전사업자가 원할 경우 인코어드가 iDERMS VPP를 제공 중인 중개거래사업자에게 자원을 위탁하실 수 있도록 매칭 서비스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인코어드는 최근 전력거래소에서 발주한 재생e 예측입찰 시스템 구축사업을 수주해 자사 VPP(Virtual Power Plant) 기술력이 국내 최고 수준임을 증명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