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지원
고리원전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억2,000만원 지원
김준석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장(우 3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김준석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장(우 3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김준석)는 15일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고리원자력본부에서 장안읍 이장협의회(회장 김정대)와 발전소 주변 지역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과 김정대 장안읍 이장협의회장, 조득순 장안읍 이장협의회 수석부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고리원자력본부는 장안읍 관내 취약계층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총 1억2,000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금은 장안읍 거주 취약계층 14세대의 지붕 보수 및 페인트 도색 등에 쓰여질 예정이다.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이번 장안읍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이 발전소 주변 지역주민 생활여건 개선에 큰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며 “앞으로도 고리원자력본부는 관내 소외계층의 복지증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개발 및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