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本, 울진군 북면 농기계수리센터 신축 지원
한울원전本, 울진군 북면 농기계수리센터 신축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농민 양질의 서비스 제공 예정  
박범수 본부장(좌 번째)과 어승수 조합장(좌 번째)이 북면지역 영농지원센터 신축 지원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범수 본부장(좌 3번째)과 어승수 조합장(좌 4번째)이 북면지역 영농지원센터 신축 지원 협약서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는 6일 북면농업협동조합(조합장 어승수)과 ‘북면지역 영농지원센터 신축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기존 농기계수리센터는 노후화된 장비와 협소한 공간으로 지역 농민들의 불편이 상당했다. 한울본부는 이를 해소하기 위해 사업자지원사업비 6억8,000만원을 투입해 농기계수리센터 및 농자재창고 신축, 수리 장비 구입 등을 지원하기로 협약했다.

새로운 영농지원센터는 지상 1층, 건축면적 470.29m² 규모로 농자재창고와 농기계수리센터로 구성된다. 

특히 농기계수리센터는 현대화된 시설과 리프트, 타이어 탈착기 등을 비롯한 최신 장비를 갖춰 수리시간 단축 등 양질의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박범수 본부장은 “센터 신축이 북면지역 농업인의 불편 해소와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신뢰와 상생을 바탕으로 지역주민의 든든한 파트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