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公, 자립준비청년 지원 ‘앞장’
전기안전公, 자립준비청년 지원 ‘앞장’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어! 드림ON! 프로젝트’업무협약 개최
열여덟 어른! 드림(Dream) ON! 프로젝트 업무 협약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열여덟 어른! 드림(Dream) ON! 프로젝트 업무 협약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박지현)는 전북지역 기관들과 함께 ‘열여덟 어른’ 자립준비청년의 정서적·경제적 지원을 위한 사업을 펼친다.

전기안전공사는 23일 전북혁신도시 소재 본사에서 박지현 사장과 박상호 한국폴리텍대학 전북캠퍼스 학장, 김경환 굿네이버스 전북지역본부장 등 관계자가 함께한 가운데 ‘열여덟 어른! 드림(Dream) ON! 프로젝트’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올해 첫 걸음을 내딛는 ‘열어! 드림 ON! 프로젝트’는 ‘열여덟 어른이 된 자립준비청년들이 낯선 세상에 나가 꿈을 밝힐 수 있도록 한다’는 의미로 마련한 청년지원 사업이다.

식료품·공과금 등 기본생활 안정을 위한 지원부터 취업 역량 향상을 위한 교육지원과 일자리 연계까지 자립준비청년의 안정적인 사회 진출을 도울 예정이다.

우선은 전북지역 자립준비청년 30명을 대상으로 하며 향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지현 사장은 “자립준비청년들의 성공적인 홀로서기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