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LNG운반선 7척 건조계약
한국조선해양, LNG운반선 7척 건조계약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조5,614억원 규모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한국조선해양이 LNG운반선 7척을 연달아 계약하며 조선업계 태풍의 핵으로 떠올랐다.

한국조선해양은 아시아와 유럽, 라이베리아 선사와 총 1조5,614억원 규모의 초대형 LNG 운반선 7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들은 길이 290m·너비 46m·높이 26m 규모이며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3척, 전남 영암의 현대삼호중공업에서 4척이 건조될 예정이다.

해당 선박들은 2024년 상반기부터 2025년 상반기까지 선주사에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조선해양은 현재까지 178척(해양 2기 포함) 168억 달러를 수주, 연간 목표(149억 달러)의 113%를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