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 사용 남발
영어 사용 남발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09.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한국전력 국정감사에서 한전의 영어사명 KEPCO에 대해 영어를 남발한다는 지적이 제기.

최철국 의원은 ‘KEPCO, 2020년 글로벌 5대 유틸리티 이런 게 와 닿지 않는다’며 한글을 적극 사용하라고 지적.

대외적으로 한전 및 한국전력 대신 ‘KEPCO’로 표기하려는 한국전력의 앞으로 행보가 주목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