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절약사업 다 죽었네
에너지절약사업 다 죽었네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09.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9 에너지대전’을 통해 나타난 가장 큰 특징은 신재생에너지가 에너지산업의 대세라는 점.

참가업체의 대부분이 신재생에너지와 녹색성장 관련 품목을 전시해 예전의 고효율 조명 등 에너지절약기기는 찾아보기가 힘들어.

그러나 녹색성장을 달성하기 위해 가능성과 효용성이 가장 큰 분야가 에너지효율화라는 점을 감안하면 에너지절약사업의 침체와 신재생에너지의 득세가 탐탁치만은 않다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