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롭게 시작하자.
새롭게 시작하자.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09.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사다난했던 신재생에너지산업의 한해도 서서히 저물어 가는데. 새롭게 시작하는 한 해를 맞아 정부와 산업계 모두 내년에 계획한 일들 열심히 추진해 주길 바랄 뿐.

정책적 혼선과 의견 불일치는 2009년 한 해로 끝내고 내년은 더욱 활기찬 신재생에너지시장이 됐으면 하는 작은 바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