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와 전기, 눈치싸움
석유와 전기, 눈치싸움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09.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린디젤 글로벌 포럼’이 성대하게 개최돼. 업계는 궁극적 친환경차인 수소연료전지차로 넘어가는 과도기적 단계서 클린디젤차가 가장 경쟁력 있다고 주장. 그 다음날엔 ‘전기자동차 특별 워크숍’이 열려. 석유와 전기를 두고 관련 업계의 이권이 달려 있으니 국가의 주력 친환경차로 채택되기 위한 눈치싸움이 활발한 듯.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