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 길은 바쁜데
갈 길은 바쁜데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10.0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지경위 법안심사소위가 또 연기.

RPS 통과를 기다리는 지경부와 업계는 애간장만 타고.

어차피 할 거라면 빨리 하는 게 좋을 텐데.

여러 사람 속 타게 하지 말고 속전속결 해주시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