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5주년 축사] 남석우 한국LP가스공업협회 회장
[창간5주년 축사] 남석우 한국LP가스공업협회 회장
  • 승인 2003.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균형발전 가교역할 담당
가스산업신문의 창간 5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에너지 관련 여러 신문이 있으나, 가스산업신문이 잘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것은 신문사 기자들과 전 임직원들의 부단한 자기노력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더욱 발전하여 신문으로서의 제 사명을 잘 감당하시길 바라며, 매너리즘에 빠지지 않고 항상 새로운 모습으로 독자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가스산업신문이 되시길 진심으로 기대합니다.

무릇 전문신문은 업계와 희로애락을 같이하며 업계의 발전과 함께 성장하는 것이라 할때 가스산업신문은 사실보도에 그치지말고 가스업계가 나아갈 방향을 올바로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또한 단지 있는 사실만을 전달하는게 아니라 업계에 미치는 영향이라든가, 추후전망, 업계반응, 문제점, 대안제시 등 하나의 사안에 대해 보다 집중적인 기사가 게재되었으면 하고, 어느 한쪽의 논리에 치우치지 않고 객관적이면서도 공정한 보도가 이루어져 가스산업 전체가 균형있게 발전할 수 있는 가교(架橋)역할을 가스산업신문이 담당해주시길 바랍니다.

특히 LPG업계 한사람으로서의 부탁은 현재 LPG업계는 프로판의 경우 수요가 정체된 상태에서 향후 진로를 모색해야 하며, 부탄 역시 경유승용차 허용문제를 비롯, 수송용 부탄가격의 인상으로 LPG차량의 증가세가 둔화되는 등 여러 가지로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는바, LPG업계가 난관을 극복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신문사가 앞장서 주시길 요청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