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 본격 추진
공공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 본격 추진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7.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LH·서울 강동구청 등 MOU 체결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25일 서울역 회의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박상우, 이하 LH) 및 공공그린모델링 참여 기관과 ‘2017년 공공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서는 지난달 21일 국토부의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으로 선정된 시공지원(서울 강동구청 등 3개 기관) 및 설계컨설팅(헌법재판소 등 4개 기관) 대상 7개 기관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은 지원사업에 선정된 노후 공공건축물에 대한 그린리모델링 컨설팅, 공사비 지원, 진행 단계 모니터링 등 기술 및 정책적 지원과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각각의 분야에서 상호 적극 협력하게 된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은 국가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절감을 위해 2013년부터 시행되어 총 65건의 노후 공공건축물의 성능개선을 견인했다.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에너지 절감, 건축물 수명 연장, 근무여건 등이 개선된 사례와 적용기술은 민간에도 보급돼 녹색건축물의 전국적 확산에 활용되고 있다.

국토부의 관계자는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그동안 신축 건축물에 비해 상대적으로 에너지 성능 개선이 어려운 기존 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 우수 사례가 확산돼 에너지 절감은 물론 온실가스 감축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지원사업이 성공적으로 완수되도록 이번 업무협약 참여기관 모두와 힘을 모아 노후 건축물의 녹색건축물로 전환을 확대해 도시재생사업 등의 활성화로도 이어지도록 협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