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원자력 유관기관 소통·상생 간담회 개최
한수원, 원자력 유관기관 소통·상생 간담회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8.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전 생태계 육성 협조키로
원자력 유관기관 소통 상생 간담회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원자력 유관기관 소통 상생 간담회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지난 12일 경주 현대호텔에서 ‘소통·상생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원자력 유관기관 간 상호협력의 필요성을 공감하고 지속적인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서는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해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두산중공업 등 총 9개 기관의 경영진이 참석해 소통 강화방안과 더불어 유관기관의 경주 사업장 신설 및 확대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한수원과 각 기관 대표들은 원자력산업 생태계의 육성을 위해 해외사업 판로 확대 및 전략적 공급자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경주 이전기업 지원제도 개선과 경주기업지원센터 건립 등을 위해 경주시와 긴밀히 협조키로 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원자력산업이 당면한 현안의 원만한 해결과 지역상생을 위한 다양한 대안을 논의해 보는 의미있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