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몰벌크 연말까지 3만2,800여세대 추산
스몰벌크 연말까지 3만2,800여세대 추산
  • 조대인
  • 승인 2001.12.18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형저장탱크 설치장소 및 비용 등 장애요인 제거 급선무
미국 석유정보컨설팅사인 FACTS사 사장 페샤라키(Fereidun Fesharaki) 박사의‘최근 석유시장 동향 및 유가 전망’에 대한 설명회가 지난 22일 한국석유공사 회의실에서 개최됐다.

페샤라키 박사는 올해 유가강세의 원인을 △OPEC의 감산 △예상외 높은 수요 △지난해 유가폭락 여파로 인한 비OPEC 생산 부진 △재고 수준 감소 때문으로 분석했다.

이에 올 4분기 유가는 브렌트 기준 배럴당 19∼22달러선에서 움직일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내년에는 고유가에 힘입은 비OPEC 증산 가시화와 비OPEC 증산시 시장점유율 저하를 의식한 OPEC의 증산 가능성으로 인해 현재의 고유가 기조가 다소 약화하여 2000년도 상반기에는 약 20달러, 하반기에는 15∼16달러, 장기적으로는 약 16∼17달러 수준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도 각 석유사들의 예산편성 유가에 대한 질문에 페샤라키 박사는 중동국가들의 경우 20∼25달러를 말하고 있으나 이는 시장의 심리를 의식한 것으로서 실제로 많은 기업, 국가들이 14∼17달러로 보고 있다고 답변했다.

또한 석유주도의 현 에너지 시장판도가 어떻게 변화할 것으로 예상하는가에 대해서는 향후 10∼15년간은 석유, 석탄, 가스 순의 소비구도가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페샤라키 박사는 이란 출신으로 77∼78년 이란 수상 에너지 고문과 93년 세계에너지경제학회(IAEE) 회장 등을 역임했다. 석유공사는 페샤라키 박사의 석유시황설명회를 포함하여 FACTS사로부터 유가전망 등의 간행물을 제공받고 있다.

최옥균 기자 okyun@en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