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CJ푸드빌, 푸드 로봇 공동 개발
LG전자·CJ푸드빌, 푸드 로봇 공동 개발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9.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푸드빌 매장에서 연내 시범 적용
CJ푸드빌 전략기획담당인 오광석 헤드(좌)과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인 노진서 전무가 푸드 로봇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J푸드빌 전략기획담당인 오광석 헤드(좌)과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인 노진서 전무가 푸드 로봇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LG전자와 CJ푸드빌이 푸드 로봇 개발·도입에 힘을 모은다.

LG전자와 CJ푸드빌은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 CJ푸드빌 본사에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인 노진서 전무, CJ푸드빌 전략기획담당인 오광석 헤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사가 개발한 로봇은 CJ푸드빌의 대표 매장에 연내 시범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시범 서비스 기간 동안 로봇을 모니터링하며 개선점과 다양한 아이디어를 찾아내 추가 과제를 수행하고 새로운 사업기회도 발굴할 계획이다.

노진서 전무는 “로봇이 반복적이고 힘든 일을 대신해주면 직원들은 고객들에게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고객의 삶에 감동을 줄 수 있는 로봇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LG전자는 로봇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고 안내 로봇, 청소 로봇, 웨어러블 로봇, 산업용 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서빙 로봇, 포터 로봇 등도 공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