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우수 주유·충전소 ‘챔피언스 클럽’ 시상
S-OIL, 우수 주유·충전소 ‘챔피언스 클럽’ 시상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 흥남주유소 등 52개업체 포상
2019년 S-OIL 챔피언스 클럽 시상식 후 S-OIL 오스만 알 감디 CEO(가운데)와 대상 수상자인 군산 흥남주유소 박청동 대표(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년 S-OIL 챔피언스 클럽 시상식 후 S-OIL 오스만 알 감디 CEO(가운데)와 대상 수상자인 군산 흥남주유소 박청동 대표(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OIL(대표 오스만 알 감디)은 24일 인천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2019년 S-OIL 챔피언스 클럽’ 시상식을 열고 우수한 경영성과를 낸 주유소와 충전소를 격려했다. 

S-OIL은 이날 정품정량 판매 등 우수한 고객 서비스로 탁월한 경영 성과를 창출한 전북 군산 흥남주유소(대표 박청동)에 대상을 시상하는 등 ‘S-OIL 챔피언스 클럽’으로 선정된 52개 주유소와 충전소에 상장과 기념패를 수여했다. 

오스만 알 감디 S-OIL CEO는 “경쟁 심화로 더욱 어려워진 경영환경에서도 지난해 S-OIL은 창사 이래 가장 높은 내수 점유율을 달성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고 이는 창의적이고 헌신적으로 노력한 주유소와 충전소 운영인 등 모든 S-OIL 가족 덕분이었다”라며 감사를 표했다.

그는 또 “계열 주유소와 충전소들이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현장 중심의 정책을 적극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S-OIL은 ‘챔피언스 클럽’ 선정제도를 비롯해 고객분석시스템 운영, 제휴카드 확대 등 다양한 주유소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계열주유소와 긴밀한 유대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구도일 캐릭터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과 모바일 상품권 판매, 클린업 캠페인 등 다양한 고객서비스를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친숙한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