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재식 원안위 위원장, 국제원자력규제자협의회 참석
엄재식 원안위 위원장, 국제원자력규제자협의회 참석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규제 강화 방안 논의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영국 바스(Bath)에서 열리는 제44차 국제원자력규제자협의회(INRA)에 참석해 미국·프랑스 등 해외 주요 규제기관 기관장들과 안전규제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국제원자력규제자협의회는 해외 9개 주요국의 원자력규제기관장들이 매년 두 차례 모여 각국의 안전규제경험을 공유하고 안전성 강화를 위한 규제정책에 대해 심도 깊게 논의하는 다자 회의체다.
 
지난해는 한국이 의장국을 맡아 INRA회의를 개최했으며 올해는 영국이 의장국이 돼 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제44차 INRA 회의에서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규제 현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규제기관의 안전문화에 대해 논의하고 INRA의 앞으로 역할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또한 이어지는 국가현황 발표에서 엄 위원장은 안전기준강화 종합대책의 핵심 과제인 주기적안전성평가 제도개선, 중대사고 법제화에 따라 도입된 사고관리계획서, 소통강화 노력에 대해 발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