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 인덱 나일즈 에너지센터 전력 공급
GE, 인덱 나일즈 에너지센터 전력 공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위트 파워와 계약 체결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GE파워는 미시건주 나일즈의 인덱 나일즈 에너지센터로부터 HA 가스터빈기술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GE는 1,000MW 발전소 프로젝트의 EPC공급업체인 키위트 파워(Kiewit Power Constructors)와 계약을 체결, GE의 7HA.02 가스터빈 2기를 공급한다.

미시건주에서 가장 효율적인 에너지센터 중 하나가 될 인덱 나일즈는 63만5,000가구와 사업체가 필요로 하는 전력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이번 프로젝트의 디벨로퍼는 인덱 에너지서비스로 한국남부발전이 50%, 대림에너지가 30%, 인덱 에너지서비스가 20%의 지분을 소유하고 있으며 오는 2022년 준공될 예정이다.

발전소공사는 500개의 건설 일자리와 지속적인 발전소 운영을 위한 21개의 정규직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수주는 GE 스팀 터빈, 발전기, 배열회수보일러(HSRG) 2기 및 다년간의 서비스 계약을 포함한다.

인덱 에너지서비스 회장이자 대표이사인 제럴드 R. 포시스는 “인덱 나일즈 에너지 센터가 GE의 최신 가스발전기술을 사용해 미시간주에서 가장 효율적인 에너지센터 중 하나가 될 뿐만 아니라 나일즈 시의 일자리, 세수입, 경제 재개발 촉진을 위한 중요한 투자가 될 것임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데이비드 로스 GE파워 북미영업 사장은 “인덱 나일즈 에너지센터는 GE의 최신 기술과 키위트의 건설전문기술을 결합해 앞으로 유연하고 안정적이며 저렴한 전력을 신속하게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