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硏, 2019 디지털 코어 기술 전문가 양성 과정 시행
전력硏, 2019 디지털 코어 기술 전문가 양성 과정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 IoT, 빅데이터·인공지능 등 다뤄
전력연구원 디지털 코어 기술 교육과정 안내.
전력연구원 디지털 코어 기술 교육과정 안내.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원장 김숙철)은 국내 디지털분야 기술역량 강화를 위해 ‘2019 디지털 코어 기술 전문가 양성 과정’을 개설하고 14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코어기술 전문가 교육과정은 ‘통합·기초반’, ‘IoT 전문가반’, ‘Cloud 전문가반’, ‘빅데이터와 AI 전문가반’, ‘데이터 마이닝 전문가반’으로 나뉜다. 각 교육과정 참가자는 1주간 40시간의 교육을 받으며 과정 당 정원은 30명이다.

지원 자격과 모집 방식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https://www.kepri.re.kr:20808)를 참조하면 된다.

국내 디지털 변환 시대 핵심기술인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교육에 대한 수요는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 국내 대학들도 2019년 들어서 인공지능 관련 학과를 신설하고 있지만 체계적인 교육과정은 아직 부재한 상황이다. 

이에 전력연구원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분야 인재 양성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2018년부터 관련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 중이다.

전력연구원은 2018년 한전 직원 포함 111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빅데이터, 인공지능교육을 진행했다. 2018년도 교육은 최준균 카이스트 교수, 정성관 책임연구원, 양진홍 인제대  교수, 김화종 강원대 교수를 강사로 초빙해 9월10일부터 3주간 서울대학교에서 이뤄졌다.

전력연구원의 2019년 디지털 코어기술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은 2018년대비 실습과 컨설팅의 비율을 70%로 높여 체험형 교육의 비중을 확대하고 ‘데이터 마이닝’등의 신규 교과목을 추가 개설했다. 전력연구원의 전문가 양성 과정은 프로그래밍부터 비즈니스 모델을 설계하는 단계까지 교육과정에 포함해 실제 업무에 빠른 적용이 가능하다.

향후 전력연구원은 한전 내부직원뿐만 아니라 전력산업 종사자 및 대학원생 등 외부 교육생에게도 교육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전력산업 및 학계의 성장에 일조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