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대전세종, 가스용품 제조업체와 간담회 가져
가스안전公 대전세종, 가스용품 제조업체와 간담회 가져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품질 향상 및 안전관리 강화 통한 사고예방 위해
장석봉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장이 관내 가스용품 제조업체 관계자들과 ‘가스사고 예방 간담회’를 가진 후 안전을 다짐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장석봉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장(앞줄 가운데)이 관내 가스용품 제조업체 관계자들과 ‘가스사고 예방 간담회’를 가진 후 안전을 다짐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본부장 장석봉)는 17일 대전세종본부 3층 회의실에서 관내 가스용품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가스용품의 품질 향상 및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가스사고 예방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최근 5년간 가스사고 분석 결과와 가스용품 사고 현황 및 안전관리 현안사항을 공유하는 한편 관련 법․코드․지침 등 신규 개정 내용에 대한 설명이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불법 가스용품의 위반행위 근절 방안과 가스용품 품질 향상 등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방안들이 논의됐다.

장석봉 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장은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 가스용품을 사용하는 빈도가 늘어나는 만큼 가스용품 품질향상 및 안전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라며“공사와 업계 간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가스용품 사고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