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파워, 청소년들과 ‘정의와 배려’ 생각하다
GS파워, 청소년들과 ‘정의와 배려’ 생각하다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관내 청소년 대상 제6회 2019 청소년 사회복지학교 개최
안양시 만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제6회 ‘GS파워와 함께하는 청소년 사회복지학교(희망 캠핑촌)’ 참가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양시 만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제6회 ‘GS파워와 함께하는 청소년 사회복지학교(희망 캠핑촌)’ 참가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GS파워(사장 조효제)는 지난 27일과 28일 양일간 안양시 만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이지역 청소년과 대학생 봉사자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GS파워와 함께하는 청소년 사회복지학교(희망 캠핑촌)’를 개최했다.

GS파워와 함께하는 청소년 사회복지학교는 다음 세대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에게 사회정의의 가치를 인식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건강한 시민사회의 주역으로 성장을 돕기 위한 GS파워 육영 사업의 하나로 매년 안양시 관내 종합사회복지관 연합으로 1박2일간 치러지는 메머드급 청소년 하계 교육의 장으로 정착돼 왔다.

올해는 ‘더불어살아가는 다음세대’를 메인 프로그램으로 해서 △사회정의의 가치를 배우고 △사회적 약자 입장을 경험하고 △그들의 생각을 나누고 △ 사회적 약자와의 공감 캠페인, 그리고 환경오염실태를 인식하고 실생활에서 환경보호를 위해 스스로 지켜야 할 의무를 이해하는 것으로 구성했다.

특히 24시간 동안 최소 비용으로 살아보는 생활 미션은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소비 습관을 갖고 가족 사랑의 의미를 이해하는 소중한 경험을 제공하기에 충분한 시간이 됐다.

조효제 사장은 “청소년 사회복지학교는 GS파워가 꽃피우고자 하는 청소년 육영사업의 일환으로 청소년 여러분들이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사회를 바로 알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며 정의를 실천하는 우리 사회의 멋진 주역으로 성장해 나가기를 기원 한다”는 응원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군포에서도 GS파워와 함께하는 청소년 자원봉사학교를 지난 22일부터 26일까지 1주일간 관내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시행했다. 60여명이 참여한 이번 활동을 통해 학생들은 자원봉사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함양하고 지역의 환경과 역사를 바로 알고 보존방법에 대해 탐색하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