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 수소 분리막 투과도 정밀 측정기술 개발
KIST, 수소 분리막 투과도 정밀 측정기술 개발
  • 박설민 기자
  • 승인 2019.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분리막 소재 개발 기대
KIST 에너지소재연구단 이영수 박사팀의 연구원이 압력 변화 상황에서 금속 수소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를 정밀하게 측정하는 실험을 하고 있다.
KIST 에너지소재연구단 이영수 박사팀의 연구원이 압력 변화 상황에서 금속 수소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를 정밀하게 측정하는 실험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설민 기자]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 에너지소재연구단 이영수 박사팀은 금속 수소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30일 밝혔다.

다양한 분야에 수소연료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혼합가스에서 수소만을 선택적으로 골라내는 분리·정제기술이 필수적이다. 

이때 일부 금속소재는 원자상태의 수소만을 통과시키고 그 외 가스는 거의 통과시키지 않아 혼합가스에서 수소를 분리·정제하기 위한 분리막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우수한 성능의 수소 분리막을 개발을 위해선 수소 분리막의 투과도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어야 한다. 

일반적으로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는 금속 분리막양단에 수소 압력차이를 가한 후 시간에 따른 수소 투과량을 측정해 평가한다. 기존에는 분리막 양단의 압력이 일정하게 유지되는 특수한 조건을 가정하고 투과도를 측정했다. 

그러나 일반적인 실험조건에서는 수소가 투과돼 나오는 쪽의 압력이 점점 증가하기 때문에 측정된 결과를 신뢰하기 어려웠다. 

이영수 KIST 연구팀은 이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일반적인 실험조건에서도 투과도를 정확히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압력이 변하는 조건에서의 투과도를 해석하기 위해 수소 분리막 내부에서 시간에 따라 변하는 수소 농도의 시뮬레이션을 진행했다. 그에 따른 결과의 재해석을 통해 압력이 변하는 조건에서도 정확한 수소 투과도를 얻을 수 있었다.

기존 방식으로 해석한 결과는 실제값과 2~30%이상 차이를 보였으나 연구팀이 개발한 방식은 오차범위 1% 내외로 99% 이상의 신뢰도를 보였다.

또한 추가실험이나 복잡한 시뮬레이션을 하지 않고 기존 실험 데이터만을 가지고도 압력변화 상황에서의 투과도를 간단하게 도출하는 방법도 제시했다.

이영수 KIST 박사는 “이번 연구를 통해 금속 수소 분리막의 정확한 특성 평가가 가능해졌다”라며 “신뢰성 있는 기초 데이터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리막 소재를 개발하는데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