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동탄신도시에 수소충전소 들어선다
화성 동탄신도시에 수소충전소 들어선다
  • 박설민 기자
  • 승인 2019.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까지 수질복원센터에 설치···1일 50여대 충전 가능
경기도 화성시청 전경.

[투데이에너지 박설민 기자] 화성시 동탄2신도시 수질복원센터에 오는 2020년까지 수소충전소가 들어설 예정이다. 

화성시는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대표 유종수, 이하 하이넷)와 손잡고 지자체로는 최초로 시청 청사 내 충전소 설치사업을 추진 중이며 또한 지난 9월25일 ‘환경부 수소충전소 민간보조 공모사업 추가 선정 발표’에 따라 충전소 1개소를 추가 확보하게 됐다고 29일 밝혔다. 

시청 청사 내 충전소와 수질복원센터 충전소 두 곳은 모두 하이넷에서 자기자본과 국비를 들여 건립하는 것으로 시비 투입은 없을 예정이다. 

이로써 화성시는 2020년 상반기에 예산사업으로 설치하는 남부권(종합경기타운)을 비롯해 서부권(화성시청), 동부권(수질복원센터) 총 3곳의 수소충전소가 운영될 예정이다.

수질복원센터 내 유휴부지에 들어서는 수소충전소는 넥쏘 기준 1일 50여대가 충전 가능한 250kg/day 규모로 향후 수소전기자동차의 보급이 확대되면 이에 맞춰 용량 증설이 가능하도록 설계된다. 

충전소는 하이넷에서 15년간 운영 및 관리를 하게되며 의무운영기간은 5년간 1일 8시간 이상이다. 

이병렬 환경사업소장은 “동탄2신도시의 성장으로 수소충전소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돼 이번 사업에 적극 참여하게 됐다”라며 “앞으로 시민들의 환경보호 의식 확산과 정부의 친환경에너지 정책에 발맞춰 수소인프라 확충에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지난달 ‘화성시 전기자동차 이용 활성화 지원 조례 전부개정 조례안’을 공포함에 따라 친환경 수소차 지원에 법적 근거를 마련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