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발전설비 기술지원 및 연구개발 성과발표회 개최
중부발전, 발전설비 기술지원 및 연구개발 성과발표회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전문원 보유 기술·노하우 공유
성과발표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성과발표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인재기술개발원 기술연구센터 주관으로 5~6일 양일간 ‘제7회 발전설비 기술지원 및 연구개발 성과발표회’를 기술본부장과 전문원, 본사‧사업소 설비담당 직원 및 전력그룹사 전문원, 민자발전회사 실무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 예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발표회는 발전설비 현장설비 문제점 개선사례, 신재생설비 진단사례, 연구개발과제 성과 등 기술전문원이 보유한 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기술역량 제고를 통한 현장 실무형 인재를 양성하고 전력그룹사 및 민자발전회사와의 상생과 협업체계를 공고히 다지는 기회가 됐다. 특히 참석자가 편하게 질의할 수 있도록 중부발전 최초로 실시간 질의응답 앱인 ‘Slido’를 활용함으로써 소통에도 크게 기여했다.

김호빈 기술본부장은 “발전사는 경쟁체제로 운영되고 있지만, 기술적으로는 벽을 허물 필요가 있으며 이를 위해 본 교류회가 더욱 활성화돼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장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발표회에서는 보일러, 엔지니어링 및 신재생 등 6개 분야의 기술지원 사례와 복합 기동실패 대책 TF 결과 등 2019년 기술연구센터에서 수행한 기술실적을 공유해 참석자의 기술역량 제고 및 현장 실무능력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됐다. 기존 ‘기술연구센터 Technology Report’를 업그레이드해 현장기술 지원, 예측진단, R&D 사례 소개는 물론 최신 발전기술 동향 및 이슈 등 다양한 기술정보를 수록한 ‘중부人과 기술’ 창간호를 발간·전시했다

또한 ‘9차 전력수급 기본계획 추진 현황’ 및 ‘청정화력분야 기술 현안사항 및 기술 로드맵’ 사외특강을 통해 전력산업의 최신 이슈와 경영환경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기회가 됐으며 이를 바탕으로 미래 전력시장 및 대응방향에 대해 고민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