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대경本, 재난대응 쉐어링 플랫폼 구축 시동
가스안전公 대경本, 재난대응 쉐어링 플랫폼 구축 시동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관기관과 재난대응 정보플랫폼 구축 상호협약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등 재난대응 정보플랫폼 구축 협약기관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등 재난대응 정보플랫폼 구축 협약기관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엄석화)는 4일 한국가스공사 및 대성에너지(주), 영남에너지서비스(주)구미, 영남에너지서비스(주)포항, 서라벌도시가스(주), 대성청정에너지(주)와 ‘재난대응 정보 쉐어링 플랫폼 구축 상호협약’ 및 ‘동절기 가스안전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협약 및 간담회는 최근 지진․태풍과 같은 재난이 자주 발생하고 있어 평상시 재난 대응 정보와 자원을 공유하고 정기적인 공동 훈련 및 회의를 통해 재난 대응 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이뤄졌다.

특히 이번 협약식은 가스시설 안전관리 방안을 구축해 지진 및 타공사 사고 등으로 인한 지하매설 배관의 피해 발생 시 빠르게 대응하여 피해를 최소화하는 플랫폼을 구축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엄석화 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재난 대응에 필요한 정보 및 자원을 공유하는 상호 인프라가 구축돼 대구경북지역의 재난 대응 능력 향상이 기대된다”라며 “가스안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줘 감사하며 향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플랫폼 운영이 내실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