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너지公, 재난안전 역량 강화 박차
서울에너지公, 재난안전 역량 강화 박차
  • 류희선 기자
  • 승인 2019.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정확 위기대응 전방위적 차원 훈련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서울에너지공사(사장 박진섭)는 5일 지역난방 및 태양광발전소 재난안전 역량 강화를 위해 열수송관 누수 및 신재생에너지설비 화재를 가상으로 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최근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화재사고에 대해 다시 한번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 안전에 만전을 기하기 위한 취지로 진행됐다.

훈련은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 앞 도로와 노원구 상계주공7단지 도로 2곳에서는 진행 보온재 손상에 의한 배관 부식을, 개화역 환승센터 태양광발전소에서는 태양광설비 케이블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을 가상해 진행했다. 훈련 내용으로는 사고발생 즉시 실제와 같이 소방서 신고를 비롯해 복구장비 투입, 전직원 비상소집을 발령하고 상황실 운영 및 전직원이 신속·정확하게 각자의 위치에서 위기대응을 하도록 전방위적 차원에서 구성됐다.

특히 훈련에 시민전문강사인 노철재 전 소방령이 직접 참여해 훈련과정을 점검하고 훈련과정 평가에 이어 미흡했던 부분에 대해서도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박진섭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전임직원 여러분이 한마음 한뜻으로 움직여 줌으로써 이번 위기대응 재난안전 훈련을 무사히 마칠 수 있게 돼 고맙게 생각한다”라며 “본격적인 열공급이 시작된 가운데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재난 0%를 달성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에너지공사는 열수송관 누수사고 예방을 위해 겨울철 일일점검을 실시하는 등 열수송관 및 태양광설비 모니터링시스템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