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해상풍력 시공 및 유지관리 세미나 개최
중부발전, 해상풍력 시공 및 유지관리 세미나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상풍력 점검·유지관리 능력 향상 목적
해상풍력 시공사례 및 유지관리 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해상풍력 시공사례 및 유지관리 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17일 충남 보령시 웨스토피아 리조트에서 중부발전 직원과 국내 풍력발전 제조사, 설계사, EPC사, 풍력발전추진지원단 등 풍력관련 회사 및 기관의 담당직원 약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해상풍력 시공사례 및 유지관리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서남해해상풍력, 탐라해상풍력 등 국내외 해상풍력 선행 시공사례와 해상풍력 운영경험을 공유해 향후 건설 될 해상풍력의 안전한 시공과 품질을 확보하고 해상풍력 시설물 점검과 유지관리 능력을 향상 시키는게 목적이다.

중부발전은 이미 10월 말에 제1기 풍력 정비학교를 유니슨 사천공장에서, 12월 중순에는 제2기 풍력정비학교를 두산중공업 창원공장에서 시행하여 약 70명의 풍력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했다.

현재 국내외 풍력산업은 육상풍력에서 해상풍력으로 빠르게 전환되고 있어 해상풍력 설계와 건설(EPC), 유지정비(O&M) 등 해상풍력분야의 핵심인력 양성이 절실하다. 중부발전은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개발, 기술교류 등 풍력분야 자체인력 양성뿐만 아니라 협력기업과의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2030년까지 중부발전은 신재생 발전비율 20%를 달성하기 위해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특히 중부발전 자체 O&M역량 제고를 통해 해상풍력 발전사업을 선도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대표 공기업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