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 스마트 제조혁신·전문인력 양성 ‘적극’
다쏘시스템, 스마트 제조혁신·전문인력 양성 ‘적극’
  • 류희선 기자
  • 승인 2019.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성大·창원스마트산단사업단과 MOU 체결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다쏘시스템(대표 조영빈)은 지난 13일 창원문성대학교, 경남창원스마트산단 사업단과 3D 팩토리 플랫폼 구축 및 운영을 통한 제조기업의 스마트 제조혁신 가속화를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서(MOU)를 체결했다.

다쏘시스템은 창원문성대학교와 공동투자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3D 전문 인력을 양성해 배출한다는 방침이다. 양사 기관은 플랫폼 기반의 지속적인 핵심 서비스 발굴 및 개선을 위한 산학관 협의체를 운영하고 글로벌 산학관 선진 사례와 신기술에 대한 정보 교류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지역 기업과의 프로젝트 기반으로 핵심 서비스 중심의 창업 및 기업 육성을 지원하고 3D 팩토리 플랫폼 운영 장비 및 부속 시설의 공동 투자 및 활용을 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다쏘시스템에서는 온라인 기반의 실무 교육을, 창원문성대학교에서는 이론 교육을 학생들에게 제공한다.

전교생은 입학 동시에 다쏘시스템의 클라우드 기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의 라이선스와 플랫폼 개인 계정을 부여받아 언제 어디서든지 플랫폼에 접속할 수 있는 권한을 얻는다.

또한 이론 교육뿐만 아니라 실습까지 학교 밖에서도 자유롭게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다. 3D CAD, 설계, VR 기술 등에 대한 과정과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해 학생 개개인이 본인에게 맞는 애플리케이션을 선택하고 익힐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플랫폼을 자연스럽게 접함으로써 프로젝트관리프로세스(PMS) 과정을 체득해 다양한 업계 현장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다.

3개 기관은 올해 본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인프라 구축에 착수해 2020년도 1학기부터 재학생 대상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2학기부터 재직자 대상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조영빈 다쏘시스템코리아 대표는 “다쏘시스템은 전 세계의 유수 대학들과 협력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인재육성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라며 “다쏘시스템은 3D PLM 전문 대학으로 나아갈 창원문성대학교와 협력해 대한민국 스마트 제조혁신에 기여할 뛰어난 인재를 양성하는데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원석 창원문성대학교 총장은 “자대 학생들은 글로벌 기업인 다쏘시스템의 3D 프로세스를 체득함으로써 취업 및 창업에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교육 내용의 지속적인 발전과 함께 전문가 리소스 풀을 확보해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3D PLM 전문 대학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