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법무팀 신설
전기안전공사, 법무팀 신설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률분쟁 소송 제기·정관 제·개정 관한 법률 자문 등 지원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는 지난 1일 조직개편을 통해 본사 법무팀을 신설했다.

전기안전공사는 그동안 별도의 전담조직 없이 법무 업무를 수행했으나 내부 법무 역량을 높이고 외부 사업 리스크 관리 역량을 제고하는 등 법무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취지다.

법무팀은 △경영진의 의사결정이 필요한 사안에 관한 법률 검토 △업무 수행 중 발생한 법률분쟁에 대한 소송 제기 △정관·사규의 제·개정에 관한 법률 자문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법무팀장을 맡은 윤지현 변호사는 “이번 법무팀 신설을 통해 법무 관련 업무를 체계화하고 공사에서 발생하는 모든 법률분쟁에 대한 창구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