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정월대보름 나눔 행사 시행
동서발전, 정월대보름 나눔 행사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가정, 새터민, 사할린 동포 등에 부럼·오곡밥 전달
한국동서발전 정월대보름맞이 부럼 및 오곡밥 전달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 정월대보름맞이 부럼 및 오곡밥 전달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7일 음성체육관에서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정월대보름맞이 부럼 및 오곡밥 나눔 행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이날 다문화 가정, 북한이탈주민, 사할린 이주 동포 등 소외계층 100가구에 한 해 동안의 액운을 막고 행운을 기원하는 의미의 부럼과 오곡밥, 나물 등 총 250만원 상당의 정월대보름 음식을 전달했다.

음식과 함께 정월대보름의 유래와 전통행사, 부럼 깨기의 의미, 나물 및 오곡밥 조리법 등을 함께 전달해 다문화 가정, 사할린 이주 동포들이 우리나라의 명절·전통음식에 친숙해질 수 있도록 도왔다.

동서발전의 관계자는 “우리나라 문화가 어색한 다문화 가정 등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우리 전통 명절을 알리고 더욱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지난해 9월부터 올해 2월까지 음성지역 취약계층에 월 1회 생필품 등을 전달하는 ‘찾아가는 푸드마켓 꾸러미’, 추석 및 설날에 명절음식을 전달하는 ‘찾아가는 명절음식 꾸러미’ 등 총 3,200만원 상당의 꾸러미 지원 사업으로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