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재 가스안전公 안전관리이사, 도서지역 안전관리 직접 챙겨
이연재 가스안전公 안전관리이사, 도서지역 안전관리 직접 챙겨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도군과 가스시설 현대화사업 업무협약 체결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좌)가 신우철 완도군수(우)와 도서지역에 대한 가스안전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좌)가 신우철 완도군수(우)와 도서지역에 대한 가스안전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이연재 한국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신우철 완도군수와 4일 완도군청 군수실에서 ‘도서지역내 호스시설 금속배관교체사업 가스안전관리 협업체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기관은 완도군 관내 도서지역의 LPG사용가구의 사고예방 및 에너지 복지실현을 위해 △금속배관교체사업에 대한 완도군의 예산 지원 △가스안전공사 사업설명회 △청년일자리 채용 및 현지인 교육 △시설개선 세대 검수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업무협약 체결 후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완도군에서 시행중인 군단위 LPG배관망 공급사업 시공현장을 방문해 안전한 시공을 당부하고 현장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가스안전공사는 완도군과 협의를 통해 연륙교가 연결되지 않은 섬 중심으로 그동안 추진해 온 서민층 LPG시설개선사업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군비를 투입해 군 자체사업으로 연내 투자하기로 했다.

특히 고압고무호스로 사용중인 LPG사용시설을 금속배관으로 의무 교체하는 기한이 올해말까지인 만큼 이번 도서지역 시설개선사업이 완도 군민의 안전과 복지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도서지역은 공급자 부재로 인한 가스사고 위험이 상존하고 있는 만큼 이번 금속배관 교체사업을 통해 도서민이 노출된 가스사고를 예방 하고 가스안전 확보에 많은 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며 “가스시설 안전성 확보를 위해 공사에서도 철저한 검수업무를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