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히노, 대형 수소트럭 개발 착수
도요타·히노, 대형 수소트럭 개발 착수
  • 홍수인 기자
  • 승인 2020.0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히노 모델에 도요타 연료전지 스택 장착

[투데이에너지 홍수인 기자]도요타가 대형 수소연료전지트럭 개발에 나선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일본 도요타 자동차(Toyota Motor Corp)는 지난 23일 자회사 히노자동차(Hino Motor)와 함께 연료전지트럭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요타는 히노의 ‘프로피아(Profia)’모델을 기반으로 도요타 수소차 ‘미라이(Mirai)’의 연료전지 스택 2개를 장착해 대형 수소연료전지트럭을 개발할 계획이다. 특히 개발된 트럭은 완충 시 600km 가량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요타의 관계자는 “수소연료전지차는 자동차시장에서 휘발유차의 대체제로 주목받고 있으며 전기차보다 더 효율적”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