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연강재단, 코로나19 극복 특별장학금 전달
두산연강재단, 코로나19 극복 특별장학금 전달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상북도 교육청 통해 지원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두산연강재단(이사장 박용현)은 코로나19 피해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와 경북 지역의 중·고교 학생들에게 특별 장학금 3억원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장학금은 대구시·경상북도 교육청을 통해 300명의 학생들에게 전달된다.

두산연강재단은 지난 2006년부터 수해, 태풍 등 자연재해를 비롯한 재난을 입은 지역의 학생들을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050명의 학생들에게 총 8억5,000만원의 특별재해장학금을 전달했다.

박용현 이사장은 “이번 사태로 다른 지역에 비해 더 큰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 지역의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학업을 이어가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