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륜E&S, 굴착공사 사고 긴급복구 비상훈련
대륜E&S, 굴착공사 사고 긴급복구 비상훈련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누출상황 가정해 초동대처능력 향상
대륜E&S의 관계자들이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대륜E&S의 관계자들이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대륜E&S(대표 전동수)는 지난 26일 가스안전 비상훈련의 일환으로 강북구 번동주공4단지 단지내 도로에서 무단으로 굴착공사 중 단지내 임시철거 상태의 지하매설가스배관(중압 PLP100A) 상부를 손상시켜 다량의 가스가 누출되는 비상상황을 가정해 긴급복구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초기대응 비상대처능력 향상,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 유지, 상황실과 현장 복구반의 상호 원활한 소통으로 신속한 출동명령 등 중점사항을 점검해 실제 상황에서도 신속히 조치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는데 초점을 맞춰 실시했다.

전동수 대륜E&S 대표는 “실전과 같은 비상훈련을 반복적으로 실시해 몸이 먼저 기억해 대처하는 수준으로 숙달함으로써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고 전 직원들이 언제든지 신속히 대응해 인명 및 재산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적극적으로 대처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