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公,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 개최
안전보건公,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논문 5편 선정, 총 500만원 시상
고재철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가운데)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고재철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가운데)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연구원(원장 고재철)은 9일 서울 코엑스에서 제7회 산업안전보건 논문경진대회 수상작에 대한 발표와 시상식을 진행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연구원에서 조사한 국가승인통계 2종의 데이터(근로환경조사, 산업안전보건실태조사)를 활용해 일하는 사람의 건강 또는 안전을 주제로 참신한 아이디어와 산업안전보건 정책에 활용 가능한 논문을 심사하는 것으로 총 61편의 논문이 접수됐다.
 
시상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2팀 등 5편을 선발해 상장 및 부상 총 500만원을 수여했으며 입상작에 준하는 우수 논문 10편을 가작으로 선정했다.
 
최우수상(고용노동부 장관상, 상금 200만원)은 ‘일-생활 균형 관점에서 본 남성 돌봄시간 비교연구: 한국 및 유럽의 근로환경조사를 바탕으로’를 제출한 서울대학교 박미진씨가 수상했다.
 
우수상(안전보건공단 이사장상, 상금 각 100만원)은 논문 ‘사무종사자의 직장 내 관계와 일-생활 균형 및 근무환경이 직업만족도와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의 경북대학교 이태훈 등 4명과 ‘산업안전보건 실태조사 보고서를 통한 업종별 도급수급 관계분석에 관한 연구(제조업, 건설업, 기타 서비스업을 중심으로)’의 인하대학교 김덕한 등 4명이 수상했다.
 
장려상(산업안전보건연구원 원장상, 상금 각 50만원)은 논문 ‘유연한 근무형태가 임금근로자의 프리젠티즘에 미치는 영향: 제5차 근로환경조사를 통해’의 연세대학교 강현주 등 2명과 ‘국내 근로자의 호출대기(소위 온콜, on-call)근무 빈도에 따른 우울감’의 연세대학교 김연희씨가 수상했다.

한편 이번 발표대회를 포함한 강조주간의 모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 행사로 진행됐다.

발표대회는 익일 17시 이후 공단 유튜브(youtube.com/koshamovie)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기타 행사 관련 내용은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 홈페이지(www.safetyhealth.or.kr)를 통해 제공된다.

고재철 산업안전보건연구원장은 “논문경진대회를 통해 산업안전보건 예비 연구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에 감사하다”라며 “앞으로도 일하는 사람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근로환경조사 및 산업안전보건 실태조사 활용성을 높이는 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