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발전本,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MOU
영흥발전本,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MOU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월간 환경정화활동 개시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업무협약식 및 바다사랑지킴이 발대식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업무협약식 및 바다사랑지킴이 발대식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본부장 김우용)는 지난 29일 영흥발전본부 에너지파크에서 ‘2020년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업무협약 및 ‘바다사랑지킴이’ 발대식을 개최했다.

2020년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가계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영흥면과 지역환경개선의 공동사업 추진 공감대를 형성하고 영흥면의 지속적인 관광객 유치와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난 5월부터 깨끗한 영흥만들기 사업 추진을 위해 참여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시행하게 됐다.

이번 사업은 해안환경 정화활동으로 65세 이상 어르신 50명, 환경감시단 4명, 영흥면 이장단으로 구성된 명예 환경감시단 6명이 참여하며 주민 스스로 마을을 깨끗하게 돌보는 노인 맞춤형 일자리창출 사업으로써 지역특성을 고려한 쓰레기 수거 및 마을 가꾸기의 환경정화분야와 쓰레기 무단 투기 및 환경훼손 감시를 위한 환경감시분야로 구분해 운영한다.

KOEN 바다사랑지킴이 사업과 연계해 5개월간 추진할 예정이며 본부 봉사단은 영흥면과 지역주민과 함께 올해 집중환경개선 구역으로 선정된 본부 인접 지역인 노가리 해수욕장에 쓰레기 분리수거장 설치 및 환경정화에 앞장설 예정이다.

김우용 영흥발전본부장은 “마을 환경을 돌보는것도 중요하지만 어르신들의 안전과 건강이 우선이 될 수 있도록 안전한 환경에서 일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