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원전本, 코로나19 극복 임금반납분 2차 기부
월성원전本, 코로나19 극복 임금반납분 2차 기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성원자력본부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월성원자력본부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14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반납한 임금 1,700여만원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와 최근 제9·10호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동경주 지역의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위기가구, 태풍 수재민 등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노기경 본부장은 “월성본부의 기부금이 코로나19 및 최근 연이은 태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소외계층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월성본부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취약계층 지원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월성본부는 지난 4월 20일 경주시청에 임금반납분 1차 기부금 5,600만원을 전달한바 있으며 온누리상품권 구매, 지역특산물 구입, 지역식당 이용하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