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푸르메여주팜서 식목일 모종심기 행사 ‘성료’
한난, 푸르메여주팜서 식목일 모종심기 행사 ‘성료’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4.06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뉴딜 실현‧발달장애인 일자리 제공

한국지역난방공사의 관계자들이 모종심기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의 관계자들이 모종심기 행사에 참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6일 푸르메여주팜에서 여주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등과 함께 온실 완공 및 식목일 기념 모종심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푸르메여주팜(주)은 취업환경이 열악한 발달장애인에게 좋은 일터를 제공하고자 하는 뜻을 모아 한난, 여주시, 푸르메소셜팜이 공동출자해 지난해 9월 설립한 국내 최초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으로 2023년도까지 중증장애인 67명을 고용해 장애 청년들이 자연 친화적인 환경에서 일을 할 수 있는 케어팜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또한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인 한난의 참여로 농장 내 에너지원을 태양광, 지열 등 신재생 융복합에너지로 설계했으며 정부의 농업에너지 자립형 산업모델 연구과제로서 실증을 통해 그린뉴딜 모델 구축 및 확산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황창화 한난 사장은 “푸르메여주팜 온실 완공은 발달장애인을 위한 양질의 일터마련의 첫 신호탄으로 큰 의미가 있다”라며 “한난의 참여로 설립한 푸르메여주팜이 중증장애인을 위한 사회적 혁신모델을 확산시키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