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公, 탄소포인트제 모바일 서비스 개시
환경公, 탄소포인트제 모바일 서비스 개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5.1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사용량, 온실가스 배출·감축량 모바일 확인 가능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국민들의 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실천 제도인 탄소포인트제 모바일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탄소포인트제는 2009년부터 서울특별시를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가 참여하고 있는 대국민 온실가스 감축 제도로 지난해 기준 약 193만가구가 참여하고 있으며 가정과 상업시설에서 에너지(전기·가스·상수도) 절감 시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한 실적만큼 포인트(인센티브)를 적립해 현금 또는 상품권, 그린카드 포인트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제도이다.

공단은 기존 PC에서만 접속이 가능했던 탄소포인트제를 국민들의 온실가스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개인 감축 활동에 대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다양한 스마트 기기에서 활용 가능한 ‘탄소포인트제 누리집 반응형 웹(모바일 서비스)’을 구축했다.

참여자는 모바일 서비스를 통해 월별 에너지 항목별 사용량과 온실가스 배출량, 반기별 온실가스 감축량 등을 확인할 수 있고 배출량에 따른 동일세대(거주 인원이 같은 세대) 중의 순위 확인으로 자발적인 가정내 온실가스 감축 활동 성과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참여자가 현재 예상 에너지 사용량을 입력하면 과거의 사용량과 비교해 온실가스 감축량에 따라 본인이 지급받을 수 있는 예상 포인트를 확인할 수 있다.

공단은 탄소포인트제 모바일 서비스 개시를 기념하고 국민들의 적극적인 온실가스 감축 활동 장려를 위해 17일부터 6월25일까지 신규 회원가입 및 친구추천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장준영 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탄소포인트제 모바일 서비스로 국민들이 휴대폰으로 간편하게 회원에 가입하고 가구의 에너지 사용량과 온실가스 배출량 확인으로 기후변화 위기가 가정과 무관하지 않다는 것을 인식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다양한 실천 행동을 활발하게 전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