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선보건원·생명존중희망재단, 생명존중 문화 조성 협력 ‘맞손’
방사선보건원·생명존중희망재단, 생명존중 문화 조성 협력 ‘맞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3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협력 네트워크 구축 MOU
이레나 방사선보건원 원장(앞줄 우 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레나 방사선보건원 원장(앞줄 우 4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방사선보건원은 29일 한국생명존중희망재단(이사장 황태연, 이하 재단)과 생명존중 문화 조성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생명존중 문화 조성을 위한 정보교류 △자살사건 사후 대응을 위한 직·간접적 심리지원 △생명지킴이 및 강사 양성을 위한 기술지원 △생명존중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자문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수원은 임직원 정신건강의 증진을 도모하고 자살 예방을 위한 안전망을 보다 넓혀 나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레나 한수원 방사선보건원장은 “원전종사자의 정신건강은 원자력발전소의 안전뿐 아니라 나아가 국민의 안전과도 직결되는 중요한 사안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재단과 네트워크를 구축함으로써 사내 생명존중 문화 정착과 임직원의 정신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방사선보건원은 한수원 임직원의 몸과 마음 건강관리를 위한 양질의 서비스 제공을 통해 국민의 안녕을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