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LNG운반선 2척 수주···4,609억원 규모
삼성重, LNG운반선 2척 수주···4,609억원 규모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8.2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9월까지 순차적 인도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 운반선.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 운반선.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4,609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23일 공시했다. 해당 선박은 2024년 9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54척, 71억달러를 수주하며 목표 91억달러의 78%를 달성 중이다.

특히 LNG운반선, LNG 이중연료 추진 컨테이너선 등 LNG 관련 친환경 선박이 전체 수주물량의 절반 가까이(43%, 54척 중 23척) 차지하고 있어 LNG 기술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

삼성중공업의 관계자는 “LNG 차별화 기술을 바탕으로 우월적 시장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며 “올해 내정된 프로젝트를 감안할 때 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