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公, 알뜰주유소 복합스테이션 본격 확대 추진
석유公, 알뜰주유소 복합스테이션 본격 확대 추진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9.15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충전설비 설치 등 다양한 지원
청주관문 알뜰주유소 복합스테이션에서 T석유공사의 한 직원이 전기차 충전을 하고 있다.
청주관문 알뜰주유소 복합스테이션에서 T석유공사의 한 직원이 전기차 충전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석유공사(사장 김동섭)는 탄소중립의 에너지 생태계 변화와 전기차 시장 개화에 부응하기 위해 알뜰주유소의 복합스테이션화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달 6일 자영알뜰주유소 중 최초로 청주관문주유소가 급속 전기차충전소 1호점을 오픈해 충전서비스를 개시한데 이어 올해 중 알뜰주유소 복합스테이션 2호점을 추가하고 향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석유공사는 주유소 현장방문 상담, 사업입지 분석, 경제성 검토, 충전소 시설관련 정보제공 등 자영알뜰주유소가 복합스테이션으로 전환하는데 필요한 Total Service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해당 알뜰주유소 사업자에게는 공급가격 할인 혜택, 주유소 평가제도 우대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석유공사는 현재 알뜰주유소의 가격경쟁력을 바탕으로 전기차 등 미래 수송용 Mobility 에너지 공급을 통해 전 국민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국내 석유제품 유통시장의 개선이라는 공사 미션의 수행을 강화할 예정이다.

석유공사의 관계자는 “국내 최저가 석유제품을 판매하는 알뜰주유소가 지속적으로 경쟁력을 확보하고 탄소중립과 수송에너지 생태계 변화에 대비한 복합스테이션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