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硏, 토양보습제용 천연고분자 하이드로겔 제조기술 이전
원자력硏, 토양보습제용 천연고분자 하이드로겔 제조기술 이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0.14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휴머스텍과 기술실시 계약 체결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 첨단방사선연구소는 친환경 토양보습제를 생산하는 ‘방사선 이용 생분해성 바이오매스 함유 하이드로겔(친수성 고분자) 제조기술’을 (주)휴머스텍(대표 김종현)에 이전하는 기술실시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정액기술료 5,000만원에 매출액 1%를 경상 기술료로 받는 조건이다.

(주)휴머스텍은 친환경 바이오매스(생물자원) 고흡수성수지 제조 신생기업으로 올해 연구원 KAERI-Family 기업으로 선정됐다.

연구원이 개발한 하이드로겔 제조기술은 화학물질을 사용하는 기존 기술과 달리 방사선을 조사해 고효율의 하이드로겔 토양보습제를 만들어냈다. 특히 이 토양보습제는 바이오매스를 활용해 땅속 미생물에 의해 완전히 분해돼 환경에 무해하다.

연구를 이끈 정성린 책임연구원은 “당초 방사선을 활용해 하이드로겔을 만드는 기술을 개발했는데 기업의 제안에 따라 기술을 보완해 완전 분해가 가능한 생분해성 토양보습제를 제조하게 됐다”라며 “향후 수경재배, 스마트팜 등 다양한 분야에 확대 적용할 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종혁 미래전략본부장은 “이번에 이전하는 기술은 원자력 기술이 우리 삶과 밀접한 농업에 기여하는 대표적 사례”라며 “앞으로도 연구원은 우리 생활 가까이 다가가는 다양한 기술을 이전함으로써 일자리 창출, 산업활성화 등 국가 경제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