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원전本, 노경합동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 시행
월성원전本, 노경합동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1.1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9가구로 확대
월성원자력본부 봉사단원들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페인트칠을 하고 있다.
월성원자력본부 봉사단원들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페인트칠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원흥대)는 11일 문무대왕면 장항리에서 노경합동‘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시행했다.

‘사랑의 집수리’는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나 한부모 가정 등 어려운 세대의 재래식 주거를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으로 개선하는 사업으로, 2010년부터 매년 3가구씩 지원했으며 올해는 9가구로 확대해 지금까지 총 51가구의 주택이 새 단장을 했다.

이날 행사에는 월성본부 주요 경영진 및 노동조합 임원 20여명이 참여해 폐기물과 가구를 운반하고 페인트 도색을 하는 등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치고 아이들을 위한 침구류 선물도 전달하며 따뜻한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원흥대 월성원자력본부장은 “주변 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온기가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최영두 본부노조위원장은 “더불어 사는 따뜻한 사회를 만들 수 있도록 노경이 함께 찾아가는 봉사활동을 적극 발굴하고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