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강원도 정선 초등학생 영어교육 지원
한난, 강원도 정선 초등학생 영어교육 지원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11.16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인재 양성 위해 16년째 지속
한국지역난방공사와 영어말하기 대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와 영어말하기 대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난 12일 강원도 정선에 위치한 예미초등학교에서 ‘제16회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함께하는 영어말하기 대회’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폐광지역에 위치한 예미초등학교는 전체 학생 수가 56명으로 한난은 도농간 교육격차 완화를 위해 지난 2006년부터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 올해로 16년째 영어말하기 대회, 방과후 영어교실, 방학영어캠프 등 다양한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이날 진행된 영어말하기 대회는 예선을 통과한 총 15명의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학생들은 지난 1년간의 영어교육을 통해 향상된 실력과 영어학습에 대한 의욕을 보여줬다.

한난의 관계자는 “16년 전 처음으로 한난의 인재양성 프로그램의 지원을 받은 지원했던 학생들이 어느덧 20대 중후반이 돼 사회 각 분야에 필요한 인재로 활약하고 있으며 이번 대회에 참석한 학생들 또한 글로벌 시대에 걸맞는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라며 “한난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한난은 학대피해아동의 심리치료비를 지원하는 ‘사랑의 치료비’, 장애아동 재활치료비를 지원하는 ‘은총이와 함께하는 히어로레이스’ 사업 등 아동복지를 포함한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