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PA 건설기술 교류사례집 발간
부산항만공사, PA 건설기술 교류사례집 발간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2.01.14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NG-전기 하이브리드 스트래들 캐리어 등 신사업 소개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가 전국 항만공사 간 협력강화를 위해 ‘건설분야 기술교류 협력 사례집’을 발간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사례집은 지난해 11월 BPA 주최로 인천(IPA), 울산(UPA), 여수광양 (YGPA) 등 전국 4대 항만공사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던 ‘건설분야 기술교류 워크숍’ 내용을 정리한 것이다.

특히 이번에 BPA가 세계 최초로 개발에 성공한 친환경 LNG-전기 하이브리드 스트래들 캐리어(Straddle Carrier)와 올해 부산항 전역에 설치완료 예정인 Y/T 졸음·부주의 운전 예방장치를 비롯해 자동화부두의 크레인장비 원격제어 핵심기술로서 신선대부두 테스트베드에 시범적용중인 5G MEC 무선통신 기술이 소개돼있다.

추가로 항만공사들이 공동 논의할 필요가 있는 과제를 제시하는 등 장래 협력강화를 위한 고민도 함께 담았다.

부산항만공사는 해당 사례집을 전국 항만공사와 부산항건설사무소 등 관계 기관에 배포하고 향후 사내 교육자료로도 활용할 방침이다.

민병근 BPA 건설부사장은 “항만공사 간 기술교류는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국내 항만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스마트 항만으로 도약하는데 많은 기여할 것”이라며 “행사 정례화 등을 통해 항만건설분야의 우수한 성과를 공유하고 확산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