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사)한국주유소협회 이주홍 부회장
[인터뷰] (사)한국주유소협회 이주홍 부회장
  • 장성혁
  • 승인 2002.0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민 · 업자 모두에게 혜택이 돌아가야
최근 가스안전공사는 국제방화조사자협회 IAAI가 주관으로 하는 CFI(Certified Fire Investigator : 사고조사자격증)자격 제도를 도입해 안전공사 사고조사의 신뢰성을 높이기로 했다. 현재까지는 각 지역본부 및 지사에 계획만 통보한 상태로 IAAI의 회원가입을 위한 준비중에 있다.

가스안전공사 관계자는 “CFI 자격증 취득은 수사목적에 있는 것이 아니라, 공사의 신뢰성제고와 사고조사의 객관성을 갖는 데 의미가 있다”고 CFI 자격증제 도입 목적을 설명했다.

한편 안전공사는 향후 법정증언 및 사고조사의 경력이 있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인원을 선별 후, CFI와 관련된 교육을 실시키로 했다.

현재 IAAI는 해외 5개국 60개 지부로 나눠져 있으며, 1만6천명의 회원과 8백명의 CFI자격증 소지자를 확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