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명한 하늘 LPG차가 맡는다"
"청명한 하늘 LPG차가 맡는다"
  • 승인 2002.05.04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형평성 있는 세제 개편 있어야 / 대기환경오염 저감 위한 지원 절실
S-Oil(대표 김동선)은 지난 5일 기존 휘발유보다 연비를 개선시킨 슈퍼클린+를 개발, 오는 15일부터 시판할 계획이다.

S-Oil 관계자에 따르면 슈퍼클린+는 기존 휘발유 슈퍼클린 LB에 미국 Texaco사의 첨가제를 사용, 지난해 3월부터 올 3월까지 1년여의 시험기간을 통해 최고 3.3%까지 연비개선 효과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또 첨가제의 효능의 객관성과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해 미국 Texaco사와 공동으로 국내 공인시험기관의 연비시험을 거쳤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한달에 200리터를 사용하는 자동차 운전자가 슈퍼클린+를 사용할 경우 월 7천원의 연료비를 절약할 수 있어 소비자들의 연료비부담 및 환경오염 완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S-Oil은 내다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