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학회,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창립
신재생학회,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창립
  • 강다혜 기자
  • 승인 2009.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소장에 허은녕 서울대 교수
▲ 송진수 신재생에너지학회 회장(左)과 허은녕 서울대학교 에너지시스템공학부 교수가 신재생에너지학회 부설로 창립된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현판식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가 에너지자원위기와 기후변화위기 극복을 위해 신재생에너지를 비롯한 녹색에너지 기술정책 부문에 전력하기 위한 연구소를 창립했다.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는 지난 16일 한국과학기술회관 신재생에너지학회사무실에서 신재생에너지 전략 및 정책제시를 위한 전략 전문 연구소인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를 창립하고 현판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송진수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 회장, 허은녕 서울대학교 에너지시스템공학부 교수, 이성호 태양광산업협회 상근 부회장 등을 비롯해 학회 임원 10여명이 참석했다.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소장으로는 허은녕 서울대학교 에너지시스템공학부 교수가 임명됐다.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는 전문가 집단과 관련단체의 소통과 협력을 위한 가교역할 및 세계 시장 개척과 국제기구 참여를 위한 창구역할을 하기 위해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 부설기관으로 설립된 것으로 학회의 정책부문위원회를 중심으로 활동하게 된다.

녹색에너지전략연구소 소장에 임명된 허은녕 서울대학교 교수는 “현재 에너지분야에 기술정책연구기관과 민간연구소가 없었기 때문에 그 역할을 하기 위해 연구소가 탄생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송진수 한국신재생에너지학회 회장은 “국가의 화두가 녹색성장에 집중해있는 가운데 녹색에너지의 중심에 서있는 학술집단인 학회가 국가에 정책에 부흥하고 기여할 수 있는 역할을 할 필요성을 절감했다”라며 “명목상만이 아닌 실질적으로 정책에 기여하고 활동할 수 있는 연구소가 될 것”이라고 창립 소감을 밝혔다.

연구소는 앞으로 △신재생에너지 정책 및 전략 연구 사업 △저탄소 녹색성장을 위한 정부수립 및 사업 수행·평가 참여 △관련 업체의 성장동력 산업육성과 시장개척 현황 분석 및 자문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을 위한 정책개발 △정책심포지엄, 정책개발 발표회 등 관련 행사 개최 △대국민 홍보와 차세대 교육훈련을 위한 간행물 발간, 교재 개발 및 교육프로그램 수행 등의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